2017/09/21 00:33

<LA 컨피덴셜> : 롤로 토마시 쇼트와 씬 사이


<LA 컨피덴셜>을 떠올리면 이 쇼트 밖에 떠오르지 않는다. 러셀 크로우나 가이 피어스가 더 중심축에 가까이 선 인물이고 둘 다 나름대로 멋지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<LA 컨피덴셜>이 케빈 스페이시의 영화로 기억되는 이유는 분명 이 쇼트 하나 때문일 것이다. 자신에게 곧 들이닥칠 운명을 알면서도, 모든 게 끝나고 자신의 세상은 무너진다는 것을 알면서도 남은 자들을 위해 행하는 선의. 그러면서도 탁월한 순발력과 재치. 사실상 이 쇼트 하나가 케빈 스페이시 캐릭터 전체를 요약해 설명해준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.

영화란 진짜 멋진 것이다.

핑백

  • DID U MISS ME ? : 인간이 가장 고결해지는 순간. 2018-10-09 16:35:08 #

    ... 구하기 위해 노력할 때라고 생각한다. &lt;LA 컨피덴셜&gt;의 잭은 자신이 몇 초 뒤에 죽는다는 걸 알면서도, 자신의 세상이 무너지는 그 순간마저 남들을 위해 힌트를 남긴다. &lt;왓치맨&gt;의 로어셰크는 완벽하게 무력한 상황과 죽음 앞에서도 자신의 세상이 무너질지언정 진실을 알리겠다는 일갈을 내뱉고, &lt;암수살인 ... more

  • DID U MISS ME ? : LA 컨피덴셜, 1998 2019-07-31 02:38:29 #

    ... . 형사 드라마의 자문 경찰로서 자기애 쩌는데다 특유의 능구렁이 같은 여유와 센스를 지닌 그의 캐릭터가 진정 불멸이다. 특히 그 '롤로 토마시' 장면은... 이미 기회 닿는대로 여러번 이야기했었지만, 정말이지 그 장면은 배우의 연기와 탄탄한 각본이 빛을 발한 역대급 장면이었다고 생각함. 그 대사 딱 하나로 그 캐릭터의 전체가 ... more

  • DID U MISS ME ? : 네고시에이터, 1998 2020-04-22 14:14:47 #

    ... 미 결말 다 알고있는 영화임에도 손에 땀을 쥐며 봤다. 요즘은 왜 이런 영화가 안 나오는 거야. 뱀발 - 케빈 스페이시의 마지막 기지는 &lt;LA 컨피덴셜&gt;의 그것 같다. ... more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